1. 알림마당
  2. 보도 자료

보도 자료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APEC 전문교육훈련기관 공식 지정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APEC 전문교육훈련기관 공식 지정


- 다지역임상시험 및 임상시험 실태조사 분야 전문성 인정 받아 -


□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이사장 배병준)이 지난 17일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sia-Pacific Economic Cooperation, APEC)의 전문교육훈련기관(Center of Excellence, CoE)으로 공식 지정됐다고 밝혔다.


□ APEC 전문교육훈련기관은 APEC 국가 내 규제당국자, 업계 및 학계 관계자를 대상으로 APEC 규제조화사업에 대한 교육을 수행하기 위해 APEC 규제조화운영위원회(Regulatory Harmonization Steering Committee, RHSC)가 지정하는 전문교육기관이다.


○ APEC RHSC는 바이오의약품, 약물감시, 의료기기, 다지역임상시험 및 임상시험실태조사, 우수등록관리, 의료제품 유통체계, 그리고 첨단치료제 등 총 7개 분야에 대한 전문교육훈련기관을 지정하고 있다.


* 우선중점분야 주도국: 바이오의약품(한국), 약물감시(한국), 의료기기(한국/미국/일본), 다지역임상시험 및 임상시험실태조사(일본/태국), 우수등록관리(대만/일본), 의료제품 유통체계(미국), 첨단치료제(싱가포르)


□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은 지난해 시범 운영한 APEC 다지역임상시험 및 임상시험 실태조사(Multi-Regional Clinical Trials and Good Clinical Practices Inspection, MRCT-GCP Inspection) 교육의 성과를 인정받아 MRCT-GCP Inspection 분야 전문교육훈련기관으로 승인 받았다.


□ 이번 전문교육훈련기관 지정으로 국가임상시험재단은 임상시험 품질 관리 역량 제고를 위해 국내 및 APEC 지역의 규제 당국자들에게 FDA(미국)/EMA(유럽) 관련 전문가의 실무 경험을 바탕으로 한 이론 교육과 실제 활용 방법 등 수준 높은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 배병준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이사장은 “이번 지정은 재단이 글로벌 수준의 임상시험 전문 교육기관으로서 국제 기구의 인정을 받은 것”이라며, “앞으로 다지역임상시험 및 임상시험실태조사 분야 전문교육기관으로서 APEC 국가들의 규제조화를 선도하고 규제당국자들의 전문성 강화를 위해 노력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글 국산 코로나19 치료제·백신 개발을 돕기 위한 산·학·관 전문가 자문회의 개최
다음글 국가임상시험지원재단, 최우수 공동훈련센터 선정

목록으로